메콩 강변 산책

동남아시아에서 가장 장대한 강둑을 따라 느긋하게 산책해보세요.

하늘이 석양에 물들어 멋진 분홍과 파랑으로 변해가면 메콩강에 다양한 연령의 현지인들이 모여 들고 강변은 활기를 띠기 시작합니다.

강둑을 따라 산책하는 것은 이 도시의 친절한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좋은 방법입니다. 강변에서 저녁 식사를 하려고 모인 가족, 남몰래 둘만의 조용한 시간을 보내려는 젊은 커플 그리고 비어라오를 홀짝이는 회사원들과 탁한 강물에 그물을 던지는 어부들을 볼 수 있습니다.

산책로의 서쪽 끝은 크라운 플라자 비엔티안에서 조금만 걸어가면 시작되며, 멋진 강의 경관에 흠뻑 빠져 재충전의 시간을 가지기에 충분한 작은 식당과 바가 줄지어 서 있습니다.